회원가입 아이디/패스워드찾기
 모유이야기
 산전교육
 신생아 모유먹이기
 신생아 이후 모유먹이기
 모유수유 중 아기문제
 엄마 질병과 모유수유
 엄마 웰빙과 모유수유
 아기 질병과 모유수유
 모유와 약물/예방접종
 직장맘 모유수유
아가 성장
아기 변
잠자기와 버릇들이기
이유식과 밥 먹이기
모유먹이기 > 직장맘 모유수유
아가가 태어나기 전에 준비할 일들

임신 기간동안 되도록 빨리 직장 상사와 모유 수유에 대해 의논합니다  복직 후에도 수유하겠다는 의지를 이야기하고 수유하는 여성에 대한 직장 내 정책과 이제까지의 관례에 대하여 알아보고 출산 휴가를 얼마나 받을 수 있는지, 복직 후 젖을 짤 수 있는 시간과 장소를 제공받을 수 있는 지에 대해 구체적으로 이야기를 나눕니다. 직장 내에 다른 임산부가 있어 같이 계획을 짤 수 있다면 준비가 훨씬 쉬워질 것입니다.


직장 내 여건이 좋지 않다면 미리 대안을 준비합니다  세면대나 싱크대, 유축기, 장고, 전기 콘센트, 편안한 의자와 유축기를 올려놓고 쓸 수 있는 책상, 유축기나 개인용품을 보관할 수 있는 장, 문을 잠글 수 있는 장치 등이 있다면 좋을 것입니다. 하지만 사정이 허락하지 않는다면 평소에 쓰지 않던 창고나 사무실 한 구석에 접이식 가리개를 이용하여 작은 공간을 마련하고 ‘착유 중’이라는 문패를 밖에 걸어 놓을 수도 있습니다. 또 화장실의 세면대를 이용하고 블루 아이스와 소형 아이스박스를 개인적으로 구입하겠다는 등 구체적인 대안을 미리 마련하여 직장 상사와 의논하면 효과적으로 지원을 받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.


근무 중 젖을 짤 시간 계획도 미리 짜 둡니다  3~4시간마다 한 번에 적어도 10~15분(일측 유축기로는 총 20~30분) 가량 젖을 짜야 하는데 복직 초기에는 조금 더 여유를 가지고 시간 계획을 세워두는 것이 좋습니다. 사내 규정상 이렇게 시간을 내기 어려울 경우에는 점심시간, 휴식시간을 이용하거나 근무 중에 잠깐 시간을 내서 젖을 짜되 대신 아침, 저녁으로 시간 외 근무를 할 것을 동료들과 미리 상의하여 양해를 구합니다.

 

2006. 11. 15.

소아과전문의, 국제인증수유상담가(IBCLC) 정유미

작성일 : 2006.12.17 (조회수 : 45389)
유축기 깔때기 고르는 방법
유두가 깔때기 정중앙에 놓였을 때 쓸리지 않고 안팎으로 잘 움직이는 걸로, 너무 크지도, 너무 작지도 않은 깔때기를 직접 유축하면서 찾아야 합니다.
안전한 유축과 모유 보관 방법
직접 젖을 먹일 수 없을 때는 엄마 젖을 짠 것이 아기에게 최상의 영양을 줄 수 있는 차선책입니다. 하지만 일부 영양소와 면역 성분은 저장 조건과 기간에 따라 변하고 특히 아기의 장 건강에 다른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불필요하게 젖을 짜서 먹이지는 말아야 합니다
엄마 젖에는 눈금이 없다-복직 후 수유량
1. 2주 전: 아침 수유 후 유축 시작하고 기분 좋을 때 30cc정도, 10분 이내로 우유병 시도 2. 10일 전: 아기 돌볼 분과 함께 돌보는 연습 시작 3. 임박: 실제 상황 연습 4. 복직 후 1주 내: 소아청소년과 진료로 수유량과 성장 확인
고인 젖 먹여도 될까-찬 젖? 나쁜 젖?
ㆍ 고인 젖 걱정 말고 먹이자 ㆍ 밤중수유 줄어도, 직장에서 자주 못 짜도, 젖 끊었다 재수유할 때도, 한쪽씩 먹여도, 안 물던 쪽 먹기 시작해도, 젖 끊는 동안에도 ㆍ 고인 젖, 찬 젖, 맛 없는 젖, 나쁜 젖은 없다.
엄마가 직장에 나가면 모유를 끊게 되는 이유
아가가 태어나기 전에 준비할 일들
첫 출근 전날까지 준비할 것들
아가가 태어난 후 준비할 일들
출근 첫날의 스케줄
위생적으로 젖을 짜고 보관했다가 아기에게 먹이는 방법
모유 짜기 - 젖을 짜주어야 하는 경우
모유 짜기 - 손으로 젖 짜기
모유 짜기 - 유축기로 젖 짜기
젖 짜기 준비는 이렇게 하세요
직장 다니는 엄마의 젖 짜기
[1] [2]